애자일 프랙티스

도서명 : 애자일 프랙티스 (Practice of an Agile Developer)

사용자 삽입 이미지끊임없이 변화하는 프로젝트 환경에 적응하여 변화하는 관리자, 개발자를 위한 지침서 쯤으로 생각하고 읽기 시작했었다.
이전 프로젝트들, 지금 진행중인 프로젝트들도 애자일하게 진행되어 가고 있다고 생각된다.
다 읽고 나니 실천해보고 싶은 것이 많이 생겼다. 특히 프로젝트 팀원과의 관계 부분은 꼭 실천해봐야겠다.
나 뿐만 아니라 팀원에게도 많은 도움이 될듯하다.
프로젝트 관리에 관심이 있고 아직 이 책을 읽지 않은 관리자, 개발자라면 한번쯤 읽어볼만하다고 생각된다. 웹사이트, 블로그에서도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다고 생각되지만 항상 가지고 다니면서 읽을 수 있는 책도 좋다고 생각된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