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에게는 힘들었던 2007년이 다 저물어 갑니다.
하지만 2008년에도 힘들지 않을것이라는 보장이 있는것도 아닙니다만

아직 젊으니까 괴롭고 힘들어도 살고 즐거워도 살아야 하지 않겠습니까? 쿄쿄쿄

2007년 살아오시느라 고생하셨습니다.

2008년, 새해 복많이 받으시고 하시는 일 모두 잘 되시길 바랍니다.

저도 복 많이 받을래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