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에게는 힘들었던 2007년이 다 저물어 갑니다.
하지만 2008년에도 힘들지 않을것이라는 보장이 있는것도 아닙니다만

아직 젊으니까 괴롭고 힘들어도 살고 즐거워도 살아야 하지 않겠습니까? 쿄쿄쿄

2007년 살아오시느라 고생하셨습니다.

2008년, 새해 복많이 받으시고 하시는 일 모두 잘 되시길 바랍니다.

저도 복 많이 받을래요.

이 사이트는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광고로 발생한 수익금은 서버 유지 관리에 사용되고 있습니다.

This site contains advertisements.
Revenue generated by the ad servers are being used for maintenan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