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지 – 팥죽은 드셨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오늘은 동지입니다…( 라고 합니다.)

팥죽[footnote]팥죽은 우리 고유의 절식으로 동지에 쑤어 먹었는데, 팥죽차사라하여 팥죽을 먹어야 액을 막는다고 생각하였고, 팥죽으로 제물을 삼아 집 대문 앞에 뿌리는 풍속이 전해 내려오고 있으며, 이사를 한 날은 이사를 간 집에서 팥죽을 쑤어 이웃끼리 나누어 먹는 미풍양속도 있다[/footnote]은 드셨는지요.

저는 금요일 저녁 처가집에가서 왠 팥죽을 주시길래 아무생각없이 먹고 오늘, 토요일 어머니께 갔더니 팥죽먹었냐고 하시면서 한 그릇 주시길래 오늘이 도대체 무슨 날이길래 가는 곳마다 이렇게 팥죽을 주는지… 라고 했더니 동지라고 하십니다.

그리해서 여기저기 팥죽을 먹으며 다녔습니다.

팥죽이 귀신을 쫓는다고 하는 말도 있고 … 푸훗~

이제 크리스마스만 치르고 나면 2007년도 끝나는군요.
한해 마무리 잘 하시길 바랍니다.^^

이 사이트는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광고로 발생한 수익금은 서버 유지 관리에 사용되고 있습니다.

This site contains advertisements.
Revenue generated by the ad servers are being used for maintenan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